뉴스

뉴스

경산에 영국 AMRC 첨단제조기술연구원 유치

2017.12.13 



세계적인 첨단제조기술 연구소인 영국의 AMRC 그룹이 경산에 거점센터를 구축한다.


경북도와 경산시는 13일 오후 경산 지식산업지구에서 영국 AMRC 그룹, 한국의 다이텍연구원과 'AMRC 아시아 거점센터 설립'을 위한 합의각서(MOA)를 체결했다.


영국 AMRC 그룹(The Advanced Manufacturing Research Centre)은 2001년 보잉사와 셰필드대학이 공동으로 설립한 연구기관이다. 보잉, 롤스로이스, 에어버스 등 세계 굴지의 100여개 회원기업이 제품 연구개발에 공동 참여하고 있으며 노벨상 수상자를 5명이나 배출한 세계적인 첨단제조기술 연구소다.


최근에는 첨단소재·자동차·로봇·항공 산업 등에 빅데이터 기술을 활용해 작업과 공정의 최적화, 새로운 제품생산 방법을 제시하는 스마트 팩토리 연구에 주력하고 있다.


경산지역에 건설예정인 AMRC 아시아 거점센터는 영국내 13개 센터 외에 외국에 건설되는 첫번째 센터다.


경북도는 올해 초부터 AMRC 아시아 거점센터 유치를 위해 이 연구소를 방문하는 등 신뢰관계를 구축해오다 지난 9월 14일 국제탄소포럼에서 AMRC 그룹과 교류협력에 관한 MOU(양해각서)를 체결한 바 있다.


이번 MOA에서 참여기관들은 내년 경산시에 AMRC 비영리 재단법인 설립, AMRC 아시아 직원의 AMRC 그룹 무상 교육지원, AMRC 아시아 회원의 AMRC 그룹 회원과 동일한 혜택 적용, AMRC 그룹과 동일한 품질관리시스템 적용 지원 등에 합의했다.


경북도는 구미와 경산에 설립 예정인 탄소성형부품상용화인증센터·탄소복합재설계해석기술지원센터·AMRC 아시아를 연계해 탄소복합재 상용화 연구의 시너지효과를 높일 계획이다.


김관용 경북도지사는 “올해는 경북 탄소산업 클러스터 추진 원년이다. 선진국과의 기술교류, 인력양성 시스템 구축이 시급하다”며“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아 탄소산업에 스마트 팩토리 시스템을 접목해 글로벌 시장에서 앞서나가겠다”고 밝혔다. 



기술협력플랫폼 가입하기

기술협력플랫폼 가입하기

© AMRC Korea 2020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용약관

© AMRC Korea 2020

개인정보이용방침 | 이용약관